문수봉혁명사적지

문수봉혁명사적지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께서 새 조국건설시기 항일의 녀성영웅 김정숙동지와 어리신 장군님과 함께 몸소 나무를 심으신 유서깊은 곳이다.

평양시 동대원구역 랭천1동에 위치하고있다.

위대한 수령님께서는 주체36(1947)년 4월 6일 문수봉에 오르시여 몸소 식수를 하시였다.

위대한 수령님께서는 식수에 참가한 일군들과 하신 담화 《산림조성사업을 전군중적운동으로 힘있게 벌리자》에서 산림조성사업은 후대들에게 풍만한 산림자원과 아름다운 조국산천을 넘겨주기 위한 만년대계의 사업이라고 하시면서 전인민적운동으로 식수사업을 힘있게 벌리고 산림을 보호할데 대하여 교시하시였다. 그러시고는 몸소 삽을 드시고 새 조선의 푸른 숲에 뿌리내릴 나무를 정성다해 심으시였다.

이날 위대한 수령님께서는 나무를 다 심으신 후 문수봉마루에 오르시여 평양일대를 바라보시며 평양은 산을 가지고있고 강을 끼고있어 더욱 아름답다고 하시면서 평양을 더욱 아름답게 전변시키실 원대한 구상을 펼치시였다. 또한 문수봉을 잘 꾸려 인민들에게 즐거운 문화휴식터를 마련하여줄데 대하여 밝혀주시였다. 어버이수령님과 항일의 녀성영웅 김정숙동지와 함께 문수봉에 오르시여 나무를 심으시던 력사의 그날을 소중히 새겨안으시고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혁명령도의 전기간 나라의 산림조성사업에 깊은 관심을 돌리시였다.

위대한 수령님들의 숭고한 애국념원은 또 한분의 절세의 애국자이신 경애하는 원수님에 의하여 이 땅에 자랑찬 현실로 꽃펴나고있다.

산림복구전투는 위대한 수령님과 장군님의 유훈을 관철하기 위한 중요한 정치적사업이며 내 나라, 내 조국의 부강발전과 후손만대의 번영을 위한 최대의 애국사업이라고 하시면서 전국도처에 양묘장들을 일떠세우도록 하시고 온 나라를 수림화, 원림화하기 위한 투쟁을 진두에서 이끄시는 경애하는 원수님의 령도아래 조국강산은 나날이 푸르러가고있다.

오늘 그날의 사연깊은 나무들은 아름드리거목으로 높이 자라 백두산절세위인들의 불멸의 업적을 길이 전하며 끝없이 설레이고있다.

문수봉혁명사적지에는 혁명사적비 《푸르러 설레이라 문수봉이여》가 있다.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