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명수폭포

리명수폭포에는 위대한 수령님들과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다녀가신 불멸의 혁명사적이 깃들어있다.

폭포는 100만년전 백두산에서 분출한 현무암의 침식작용으로 형성된 리명수골짜기의 오른쪽절벽에서 비단필이 드리운듯 장쾌하게 쏟아져내린다.

폭포의 기본물줄기는 9개이며 이 물줄기사이에 구슬처럼 흘러내리는 무수한 작은 폭포들이 있다.

폭포수는 바위턱에 부딪쳐 물안개를 일으키며 구슬같은 물방울로 흩어지기도 하고 다시 모여 여러 물줄기를 이루기도 하면서 리명수물동의 《인공호수》로 쏟아진다.

봄철에는 진달래꽃, 여름에는 푸른 숲, 가을에는 단풍이 폭포와 호수에 어리여 색다른 경치를 나타내며 맑은 날에는 폭포에서 튕겨나오는 물방울들이 해빛을 받아 칠색무지개를 이루어 황홀한감을 준다.

겨울철에는 얼음폭포로 변하나 얼지 않은 물줄기가 있는가 하면 고드름사이로 흐르는 물도 있다. 특히 땅속에서 흘러나온 물이 찬 대기와 접하여 생긴 안개가 주변의 나무들에 흰 서리꽃을 피워 이 일대를 서리꽃숲으로 변하게 한다.

이 폭포는 백두산절세위인들께서 남기신 하많은 전설을 안고있는 보기 드문 신기한 지하수폭포로서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여 보호관리되고있다.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