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보산이 전하는 사랑의 전설(1)

명산중의 명산으로 되기까지

 

우리 선조들은 철따라 아름답게 단장되는 칠보산의 경치를 두고 봄에는 백화가 만발한다 하여 꽃동산, 여름에는 록음이 짙게 우거진다 하여 록음산, 가을에는 온 산에 단풍이 붉게 물든다 하여 홍화산, 겨울에는 흰눈으로 은빛단장한다고 하여 설백산이라 불러왔다.

그러한 칠보산이 로동당시대에 수수천년 간직해온 아름답고 웅장한 자태를 세계에 빛내이는 조선의 명산으로 더욱 빛을 뿌리고있다.

조선의 명산 칠보산에 새겨진 사랑의 전설을 여기에 전한다.

주체85(1996)년 11월 2일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 칠보산을 찾으시였을 때였다.

금강산, 묘향산을 무색케 할 정도로 아름다운 경치를 펼친 칠보산의 전경을 한동안 바라보시던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문득 칠보산이 왜 우리 나라의 5대명산에 속하지 못하였는지 리해되지 않는다고 하시였다.

칠보산의 학술연구를 맡아보는 한 일군이 옛날에 함경북도지방이 정배살이를 하던 곳이기때문에 칠보산이 명산으로 알려지지 못한것 같다고 말씀올리였다.

그의 대답을 들으신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칠보산은 우리 나라의 5대명산으로 이름난 산들보다 나으면 나았지 못하지 않다고 하시며 칠보산은 명산중의 명산이라고 교시하시였다.

그러시면서 정배살이와 명산은 관계가 없다고, 정배살이를 하는 사람들이 와서 산다고 하여 칠보산의 경치가 달라지는것도 아니라고, 옛날사람들이 칠보산을 5대명산에 포함시키지 않은것은 잘못되였다고 하시였다.

일군들에게 명산의 의미를 새롭게 깨우쳐준 명언이였다.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부패무능한 봉건통치배들때문에 칠보산이 오랜 세월 버림받아온것이 가슴이 아프신듯 잠시 생각을 더듬으시다가 옛날사람들이 5대명산을 꼽았다면 오늘 로동당시대에는 6대명산을 꼽고 칠보산을 단연 첫자리에 놓아도 손색이 없을것 같다, 칠보산은 묘향산이나 구월산에 비길데없이 경치좋은 명산이라고 뜨겁게 교시하시였다.

로동당시대의 6대명산,

참으로 조국산천에 대한 한량없는 사랑이 넘친 위대한 장군님의 가르치심이였다.

제일 으뜸가는 조국의 명산으로 내 나라의 절경을 한껏 뽐내는 칠보산은 위대한 장군님의 숭고한 조국애를 길이길이 전하고있다.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