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고록 《세기와 더불어》 제 4 권
 

조선인민혁명군 대원들

 

우리 대원들은 조국광복을 위한 항일성전에서 모진 고난과 시련을 이겨내면서 믿음직한 혁명투사로 자라났다.

요영구의 오지. 나는 1935년초 1차 북만원정에서 돌아와 한동안 여기에 머물러있었다.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CAPTCHA Image
가+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