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드 미워요!

남조선의 《자주시보》에 실린 동시 《싸드 미워요》를 게제합니다.

 

싸드 미워요!

박학봉

혈서까지 쓰며 싸드배치를 결사반대해나서는 경상북도 성주군 주민들

 

                                             싸드가 왜 우리 나라에 오는걸까?

                                             누구를 위해 들어오는걸까

 

                                             싸드 오지 말라고 반대를 하는데

                                             그래도 성주에 둥지를 만들어 준대요.

 

                                             미국이 때리면서 하라고 해도 하기 싫은것은
                                               하지 말아야 우리 민족이 마음대로 놀수 있지요.

 

                                             하기 싫은 일도 해야 하는 바보같은 사람들때문에
                                               우리 나라는 전쟁위험에 멍들어 가고있어요.

 

                                             우리는 싫어하는데 좋아하는 사람은 미국과
                                               미국을 너무 좋아하는 대통령과 대통령심부름꾼들일까?

 

                                             대통령도 나라와 겨레를 위해 정말 좋은 일하면 왜 반대할까?
                                               반대할 때는 리유를 묻고 고민하고 진지한 대화로 풀어야 하지요.

 

                                             때로는 훌륭한 대통령을 모시고 사는 나라가 부러웠어요.
                                               우리 나라도 다른 나라가 부러워하는 나라가 되였으면 좋겠어요.

 

                                             싸드는 우리 나라에 들어오면 안되는 괴물이래요.
                                               괴물은 닥치는 대로 잡아먹는데 사람이 먼저 위험해요.

 

                                             미국산 괴물은 미국사람은 안잡아먹는대요.
                                               그러면 어떡하지요. 우리 동포가 사는 이곳저곳 다 위험하지 않을까?

 

                                              싸드를 반대하는것은 전쟁을 반대하는것이래요.
                                                전쟁을 반대하는것은 평화를 원하는것이지요.


                                                싸드가 우리 나라에 오면 이웃나라들이 벼르고있어요.
                                                발로 차든 주먹으로 때리든 당하고있지 않겠다니 멍드는 곳은 우리 땅.

 

                                              감투 쓴 어른들의 마음을 비우고 큰 욕심 버렸으면 좋겠어요.
                                                자기 배 채우고 미국의 배속까지 채우려하니 굶어야 하는 우리.

 

                                              이 다음에 어린 새싹이 다 커서 먹은것 뱉어내라면 줄까?
                                                너희것 가지고 가라면 무릎 끓고 싹싹 빌면서 그때 용서를 빌까?

 

                                               우리 민족은 좋은 일은 모두 함께 기뻐하고 안좋은 일은
                                                 같이 슬퍼하는데 성주군민과 같이 반대하면 기쁜 일이지요.  

 

                                               싸드가 진짜 좋은 거라면 청와대 뒤뜰에 놓아두면 안되나
                                                 너무 멀리 떨어져있으면 쓰다듬어주고 싶어도 못하는데

 

                                               싸드를 반대하면 나쁜 사람
                                                 싸드를 찬성하면 좋은 사람이래요.

 

                                               나는 나쁜 사람이 되더라도 싸드가 사는 집
                                                 만들어주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싸드는 미워요.
                                                 미국으로 보내면 좋겠어요.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CAPTCHA Image
가+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