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생등록 |  학생가입 
첫페지로 손전화홈페지열람기

강권정치

강권정치란 국가권력을 발동하여 인민들을 강압적으로 다스리는 반인민적정치를 말한다.

강권정치는 민주정치에 대립되며 착취계급국가의 고유한 통치방식을 이룬다. 강권정치하에서 인민대중에게는 인간의 초보적인 권리도 허용되지 않으며 오직 무조건적인 순종만이 강요된다.

노예소유자사회와 봉건사회에서 강권정치는 신분적억압과 결합되였다. 그리하여 최하층의 신분을 가진 근로인민대중은 국가관료배들과 노예소유자, 봉건령주, 량반, 귀족들의 착취와 억압을 대를 이어 가며 운명적으로 받지 않으면 안되였다.

자본주의사회에서 강권정치는 야수적인 폭압과 회유, 기만을 결합한 교활하고 악랄한 수법으로 실시된다. 자본가계급은 겉으로는 《인권옹호》, 《만민의 평등》, 《자유》, 《박애》의 감언리설로 민주정치를 표방하지만 실제에 있어서는 여러가지 권력기구를 대대적으로 늘이고 그에 의거하는 폭압정치를 실시한다.

자본주의의 최후단계인 제국주의시기에 강권정치는 부르죠아민주주의의 가면마저 벗어던지고 형식상 공민의 기본권리로 선포했던 선거권과 언론, 출판, 집회, 결사의 자유를 비롯한 온갖 권리와 자유를 무자비하게 말살하는 로골적인 파쑈테로정치로 된다. 도이췰란드, 이딸리아의 파쑈정치가 그러했고 일본의 군국주의정치가 그러하였다.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