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생등록 |  학생가입 
첫페지로 손전화홈페지열람기
 

김정일전집》 제41권 출판

 

조선로동당출판사에서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불후의 고전적로작들을 년대순에 따라 체계적으로, 전면적으로 집대성한 영생불멸의 김일성-김정일주의총서인 《김정일전집》 제41권을 출판하였다.

전집에는 위대한 장군님께서 주체76(1987)년 7월부터 주체77(1988)년 3월까지의 기간에 발표하신 력사적인 연설, 담화를 비롯한 47건의 고전적로작들이 수록되여있다.

로작들에는 혁명과 건설의 매 시기, 매 단계마다 천재적인 사상리론적예지로 우리 인민이 나아갈 휘황한 진로를 뚜렷이 밝혀주시며 주체의 사회주의위업을 승리의 한길로 줄기차게 전진시켜오신 위대한 장군님의 불멸의 업적이 담겨져있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

《당이 수령의 사상과 령도를 실현하기 위한 정치적무기, 혁명의 참모부로서의 사명과 역할을 다하자면 당대렬을 조직사상적으로 튼튼히 꾸리고 그 전투적기능을 높이며 인민대중을 자기 두리에 묶어세우고 혁명투쟁과 건설사업에 조직동원하여야 합니다.》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불후의 고전적로작 《반제투쟁의 기치를 더욱 높이 들고 사회주의, 공산주의길로 힘차게 나아가자》, 《일군들은 꺾일지언정 굽히지 않는 혁명적신념을 지녀야 한다》에서 로동계급의 혁명적립장을 견결히 고수하고 사회주의길로 끝까지 나아가며 그 어떤 바람에도 흔들리지 않는 혁명적신념을 간직하고 주체혁명위업의 완성을 위하여 모든것을 다 바쳐 투쟁해나갈데 대한 사상을 천명하시였다.

로작 《전당에 혁명적당풍을 철저히 세우자》, 《주체의 혁명관을 튼튼히 세울데 대하여》, 《일군들은 주체혁명위업에 끝없이 충실한 참된 공산주의혁명가가 되여야 한다》 등에는 혁명발전의 새로운 요구에 맞게 전당에 혁명적당풍을 세우기 위한 투쟁을 힘있게 벌려 모든 당원들을 수령께 끝없이 충실한 참다운 공산주의혁명가로 키우며 우리 당을 영원히 주체의 혁명적당으로 강화발전시킬데 대한 과업과 방도가 제시되여있다.

로작 《새로 임명된 조선인민군 총참모장과 한 담화》, 《전군의 혁명화와 싸움준비를 더욱 다그칠데 대하여》에서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인민군대를 영원히 위대한 수령님의 군대, 당의 군대로 강화발전시키고 싸움준비를 더욱 완성하여 당을 옹호보위하고 혁명의 전취물을 믿음직하게 지킬데 대하여 강조하시였다.

《과학기술발전과 경제사업에서 나서는 몇가지 문제》, 《삭주군앞에 나서는 당면한 몇가지 과업에 대하여》, 《일군들은 인민들의 식생활에 깊은 관심을 돌려야 한다》, 《바다나물을 잘 가공하여 식생활에 널리 리용할데 대하여》를 비롯한 로작들은 경제건설과 인민생활향상을 위해 끝없는 헌신과 로고를 바쳐오신 자애로운 어버이의 숭고한 인민사랑을 뜨겁게 전하고있다.

우리 인민의 지향과 사상감정에 맞게 주체음악건설에서 새로운 전진을 이룩하며 나라의 체육기술을 한계단 추켜세우기 위한 방도적문제들이 《음악예술창조사업에서 인민성과 통속성을 철저히 구현할데 대하여》, 《연극예술을 계속 발전시키며 연극배우후비양성사업을 잘하여야 한다》, 《체육훈련에 대한 과학기술적지도를 강화하여야 한다》 등의 로작들에 밝혀져있다.

전집에는 이밖에도 조국해방전쟁사적지를 잘 꾸리고 그를 통한 교양사업을 잘할데 대한 문제, 청년들에 대한 교양사업을 더욱 강화할데 대한 문제, 도로혁명을 힘있게 벌릴데 대한 문제, 대외사업에서 혁명적립장을 지키며 민족음식을 장려할데 대한 문제를 비롯하여 혁명과 건설에서 나서는 리론실천적문제들에 명확한 해답을 주는 고전적로작들이 수록되여있다.

김정일전집》 제41권에 수록된 로작들은 당 제8차대회 결정과 공화국정부의 시정방침을 철저히 관철하여 우리식 사회주의의 새로운 발전을 이룩해나가려는 우리 인민에게 필승의 신심과 용기를 안겨주는 고무적기치로 될것이다.

주체110(2021)년 11월 12일 《로동신문》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