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생등록 |  학생가입 
첫페지로
 

민족의 재보-저대​

 

고구려사람들에 의하여 만들어져 계승발전되여오고있는 저대는 우리 민족고유의 목관악기이다. 저대는 가로 부는 악기라고 하여 횡취 또는 횡적이라고도 불리웠다.

저대의 제작기술을 전수받은 신라사람들은 그에 기초하여 만든 대함과 중함, 소함과 같은 저대속악기들을 향3죽이라고 하였으며 백제사람들도 고구려에서 전수된 저대와 그와 비슷한 악기인 의취적을 적, 지라고 하면서 리용하였다.

그후 저대는 고려와 조선봉건왕조시기에 이르러 궁중악단의 악사들과 민간기악단의 연주가들속에서 널리 쓰인 중요한 선률악기로 되였다.

취구에서 일어나는 회리현상에 의하여 소리가 발생하는 저대의 전통적인 재료는 참대였다.

참대를 리용하여 제작한 저대는 음색적특징과 기교에서 좋은 점들이 있는 반면에 음역과 음량이 부족하고 제작에서 과학성과 통일성을 보장할수 없는것 등 일련의 부족점을 가지고있었다.

민족악기들을 현대적요구에 맞게 개량발전시킬데 대한 위대한 수령님들의 가르치심에 의하여 오랜 전통을 가진 저대는 박달나무와 자단나무를 기본재료로 하는 저대와 고음저대, 중음저대라는 세가지 종류의 저대속악기로 개량되였으며 자기의 고유한 특징을 보존하면서도 우리 식의 배합관현악과 반주음악, 기악곡, 독주곡 등의 현대음악을 능숙하게 연주할수 있는 악기로 발전하게 되였다.

일찌기 우리 선조들이 창조한 유산들을 민족의 귀중한 재보로 여기시며 그 발전에 깊은 관심을 돌려오신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민족악기인 단소나 저대와 같은 죽관악기는 소리가 처량하면서도 매우 밝고 부드럽다고, 그런 음색은 이 세상 그 어느 나라 악기로도 낼수 없다고 가르쳐주시면서 그를 시대적미감과 현대적요구에 맞게 발전시킬수 있도록 이끌어주시였다.

또한 민족악기인 저대의 제작방법이 정규적으로 전해지도록 하기 위한 정연한 체계를 세워주심으로써 저대제작에서 과학성과 통일성을 보장할수 있도록 하여주시였다.

하기에 오늘 민족악기인 저대와 그 제작방법은 우리 인민들에게 민족의 슬기와 재능, 고유한 민족적정서와 생활감정을 안겨주는 민족의 재보로, 우리 민족의 귀중한 유산으로 인민들의 사랑을 받으며 전해지고있다.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