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생등록 |  학생가입 
심장이 받아들이는 통행증​

이민위천,

이 한마디의 말속에 다 담겨져있다.

인민을 제일로 사랑하신 우리 수령님의 뜨거운 진정이, 인민을 위해 자신의 모든것을 다 바치신 그이의 위대한 헌신의 세계가.

이 세상 그 누구도 따를수 없는 가장 숭고한 인민관을 천품으로 지니신 우리 수령님이시기에 그이의 한평생은 인민이라는 부름과 그리도 뜨겁게 결부된 위대한 어버이의 혁명생애로 빛나고있는것이다.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께서는 회고록 《세기와 더불어》에 다음과 같이 쓰시였다.

《인민의 심장속깊이에로 침투하는 길은 여러 갈래가 있다. 하지만 그 심장이 받아들이는 통행증은 단 한가지밖에 없으니 그것이 바로 진심이다. 진심만이 우리의 피와 인민의 피를 하나의 동맥속에 융합시킬수 있는것이다.》

진심, 그것은 인민의 심장속깊이에로 침투하게 하는 유일한 통행증!

이 얼마나 우리 혁명의 장구한 력사, 그 승리의 비결이 응축되여있는 고귀한 금언인가.

조선혁명의 첫 기슭에서부터 인민에 대한 가장 뜨거운 믿음과 사랑을 지니시고 한평생 인민과 더불어 우리 혁명의 승리와 영광의 력사를 창조하여오신 위대한 수령님의 거룩한 자욱이 추억속에 어려온다.

혁명의 첫 기슭에서 불면불휴의 탐구로 참다운 로선과 방략을 무르익혀가시던 그 나날 우리 수령님께서 찾으신 진리는 무엇이였던가.

인민이 모든것을 결정한다. 인민의 힘이 아니면 아무것도 하지 못한다. 인민의 힘은 하늘도 능히 이길수 있다.

바로 이것이 우리 수령님의 모든 사색과 활동의 출발점이였고 그이께서 발휘하시는 강의한 의지의 원천이였다.

인민의 심장속으로 침투하는 길은 무한한 사랑과 헌신으로 걸어야 하는 진심의 길이다. 이 세상에 전지전능한 존재가 있다면 그것은 바로 인민이다. 인민의 무궁무진한 힘을 발동한다면 조국해방의 력사적위업을 기어이 성취할수 있다는 우리 수령님의 그렇듯 확고한 관점이 항일대전의 혁명적성격과 그 수행방식, 승패를 결정지었다.

항일대전의 위대한 승리,

그것은 인민에 대한 열화같은 진정을 간직하시고 인민의 힘을 불러일으켜 혁명투쟁을 이끄신 위대한 수령님의 현명한 령도, 그이의 두리에 하나의 사상과 뜻으로 굳게 뭉친 조선인민혁명군과 조선인민의 불패의 통일단결이 낳은 빛나는 결실이였다.

우리 수령님의 한평생은 바로 인민을 위해 세월의 눈비를 다 맞으며 걸으신 위대한 사랑과 헌신의 한평생이였다.

인민의 심장은 오직 진심만을 받아들인다. 불같은 사랑과 정을 주는 위인에게만 인민은 마음의 문도, 지혜의 문도 주저없이 열어제낀다.

위대한 수령님께 전쟁만 이기면 복구건설은 문제로도 되지 않는다고 크나큰 힘을 드린 락원의 녀성당원, 김일성장군님을 찾아가야 살길이 열리고 우리가 전쟁에서 이긴다고 말씀올린 법동농민, 종파놈들이 어쩌고저쩌고 해도 우리는 수령님만을 지지한다고 절절히 아뢰이던 태성할머니…

이렇듯 위대한 수령님께서 간직하신 인민에 대한 사랑과 정, 그이의 무한한 헌신은 수령과 인민이 운명의 혈맥으로 이어진 위대한 단결을 낳았다.

인민의 심장이 받아들이는 통행증,

정녕 우리 혁명의 장구하고도 영광넘친 행로는 이를 떼여놓고 생각할수 없다. 이 통행증이야말로 조선혁명가들이 영원토록 간직하여야 할 명줄과도 같은것이다.

인민에 대한 사랑과 믿음을 천품으로 지니시고 인민대중제일주의기치높이 사회주의건설의 새 승리를 앞당겨오시는 경애하는 총비서동지께서 계시여 조선혁명의 백승의 력사는 영원하고 인민의 꿈과 리상은 이 땅우에 활짝 꽃펴날것이다.

주체110(2021)년 4월 4일 《로동신문》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보안문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