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혁명의 본질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

《혁명은 본질에 있어서 인민대중의 자주성을 옹호하고 실현하기 위한 조직적인 투쟁입니다.》

위대한 수령님께서 교시하신바와 같이 혁명은 본질에 있어서 인민대중의 자주성을 옹호하고 실현하기 위한 조직적인 투쟁이다.

 

 

혁명은 인민대중의 자주성을 옹호하고 실현하기 위한 투쟁이다.

혁명이 인민대중의 자주성을 옹호하고 실현하기 위한 투쟁이라는것은 혁명이 인민대중의 자주성을 옹호하고 실현하는데서 근본적인 전환을 일으키는것을 목적으로 하여 진행되는 투쟁이라는것을 의미한다.

인민대중이 벌리는 모든 사회적운동은 다 인민대중의 자주성을 옹호하고 실현하는것을 목적으로 하여 진행된다. 온갖 형태의 예속과 구속에서 벗어나 자연과 사회, 자기자신의 주인이 되여 자주적으로 살며 발전하려는것은 인민대중의 본성적요구이다.

그렇다고 하여 인민대중이 벌리는 모든 사회적운동이 다 혁명으로 되는것은 아니다. 혁명은 자주성을 옹호하고 실현하려는 인민대중의 지향과 요구가 운동의 목적으로 뚜렷하게 제기되고 높은 수준에서 실현되여나가는 투쟁이라는데서 다른 사회적운동들과 구별된다.

이런 의미에서 혁명을 자주성을 위한 인민대중의 사회적운동의 높은 형태라고 한다.

인민대중이 벌리는 혁명의 류형과 형태는 다양하지만 그것은 모두 온갖 민족적 및 계급적예속과 구속, 사회적불평등에서 벗어나 자주성실현에서 근본적인 변화를 이룩하려는데 목적이 있다.

제국주의의 식민지예속밑에 있는 인민들이 벌리는 민족해방혁명은 제국주의자들의 식민지통치를 청산하고 나라와 민족의 자주권을 되찾기 위한 투쟁이다.

인민민주주의혁명은 제국주의자들과 그 앞잡이, 낡은 봉건세력을 청산하고 인민민주주의제도를 세움으로써 인민대중이 사회의 주인이 되기 위하여 벌리는 투쟁이다. 사회주의혁명은 인간에 의한 인간의 착취, 계급에 의한 계급의 억압을 종국적으로 청산하고 인민대중의 사회정치적자주성을 실현하기 위한 투쟁이다.

인민대중이 사회주의제도가 수립된 다음에도 혁명을 계속하는것은 이미 쟁취한 사회정치적자주성을 옹호고수하며 착취사회가 남겨놓은 온갖 낡은것의 구속에서 벗어나 자기의 자주성을 완전히 실현하기 위해서이다.

혁명이 낡고 반동적인것을 청산하는것을 내용으로 한다고 하여 청산과 타도 그자체가 혁명의 근본목적으로 되는것은 결코 아니다. 낡고 반동적인것의 청산은 새롭고 진보적인것을 창조하여 인민대중의 자주성을 옹호하고 실현하기 위한 전제이다.

지난날 혁명을 한다고 하던 일부 사람들이 혁명을 청산과 타도의 대명사로만 편협하게 생각하면서 혁명에 저해를 준것은 바로 혁명의 근본목적에 대한 그릇된 리해로부터 출발한것이다.

혁명의 근본목적은 어디까지나 인민대중에 대한 무한한 사랑으로부터 출발하여 인민대중의 자주적요구와 지향을 현실로 꽃피우기 위한데 있다.

인민대중의 자주성을 실현하기 위한 혁명투쟁은 곧 온갖 낡고 반동적인것을 철저히 극복하고 새롭고 진보적인것을 창조하기 위한 투쟁이다.

자주성을 구속하고 유린하는 낡고 반동적인것의 단순한 개량이나 부분적인 교체, 소극적인 항거나 반항으로서는 결코 인민대중의 자주성을 실현할수 없다.

인민대중의 자주적인 지향과 요구에 맞는 새롭고 진보적인것은 바란다고 하여 저절로 생겨나지 않는다. 새것, 진보적인것은 언제나 낡은것을 근본적으로 변혁하기 위한 투쟁을 통하여서만 창조된다. 낡고 반동적인것을 청산하지 않고서는 결코 인민대중의 자주성이 옹호되고 실현될수 없다.

정치와 경제, 사상과 문화의 모든 분야에서 온갖 낡은것을 근본적으로 청산하고 새것을 창조하기 위한 적극적인 투쟁에 의하여 인민대중의 자주성이 옹호되고 실현된다.

적극적인 투쟁으로 온갖 낡고 반동적인것을 없애고 새롭고 진보적인것을 창조해나가는 근본적인 사회적변혁이 바로 혁명이다.

이런 의미에서 혁명은 낡은것을 없애고 새것을 창조하는 사업이라고도 한다.

혁명은 인민대중의 조직적인 투쟁이다.

인민대중의 자주성은 조직적으로 결속된 인민대중의 투쟁에 의해서만 옹호되고 실현된다. 인민대중의 조직적인 투쟁은 자주성실현의 기본방식이다.

낡고 반동적인것을 청산하고 새것을 창조하기 위한 투쟁은 인민대중의 높은 조직성을 요구한다.

인민대중의 자주성을 유린하고 구속하는 낡고 반동적인것은 그에 리해관계를 가지는 낡은 세력, 반동세력에 의하여 유지된다. 착취계급사회에서 반동적인 사회세력들은 온갖 수단과 방법을 다 동원하여 자주성을 위한 인민대중의 투쟁을 가로막는다.

반동적착취계급, 사회세력들은 국가정권과 생산수단을 독차지하고 군대, 경찰과 같은 폭압력량과 폭압기구들을 틀어쥐고있으며 그것을 리용하여 인민대중의 자주성을 억누르고 유린말살한다.

이런 조건에서 반혁명세력을 격파하고 승리하자면 인민대중이 하나의 정치적력량으로 결속되여 조직적인 투쟁을 벌려야 한다.

일정한 조직에 의하여 하나의 정치적력량으로 결속된 인민대중이 자기의 자주성을 옹호하고 실현해나가는 투쟁이 바로 혁명이다.

이것은 조직적결속의 구체적성격과 공고성, 규모와 형식에서는 차이가 있을수 있지만 인민대중이 일정한 조직에 의거하여 하나의 정치적력량으로 결속되여 벌리는 투쟁이라야 혁명으로 된다는것을 의미한다.

개인테로나 소규모적이며 산발적인 투쟁과 같은 비조직적이며 자연발생적인 투쟁으로는 결코 온갖 낡은것을 없애고 새 제도, 새 생활을 창조할수 없다.

력사적으로 형성된 낡은 사상, 기술, 문화를 개조변혁하는 투쟁도 마찬가지이다. 사회생활의 모든 분야에 뿌리깊이 남아있는 낡은 사상과 기술, 문화를 몇몇 사람들의 자연발생적인 투쟁으로는 결코 성과적으로 극복할수 없으며 오직 조직화된 인민대중의 투쟁에 의하여서만 성과적으로 극복할수 있다.

인민대중은 오랜 력사적기간 자주성을 위한 투쟁을 끊임없이 벌려왔으나 하나의 정치적력량으로 결속되지 못하고 분산적으로, 자연발생적으로 투쟁한것으로 하여 실패와 우여곡절을 겪어왔다. 장구한 력사적발전과정에 인민대중은 점차 조직적단결의 중요성을 자각하게 되였으며 그들의 투쟁은 조직적으로 단결된 힘에 의거한 목적의식적인 투쟁으로 발전하게 되였다.

인민대중은 일정한 조직에 의하여 하나의 정치적력량으로 결속됨으로써 비로소 온갖 예속과 구속을 근본적으로 청산하고 목적의식적으로 자기의 자주성을 실현해나가는 새로운 단계에 올라서게 되였다.

인민대중이 공고하고 위력한 조직적단결을 이룩하고 그에 의거하여 벌리는 가장 높은 형태의 조직적투쟁은 당과 수령의 령도밑에 진행되는 혁명투쟁, 사회주의운동이다. 인민대중은 탁월한 수령을 모시고 당과 수령의 유일적령도밑에 하나로 굳게 뭉쳐 조직화된 위력한 혁명력량으로 전환됨으로써 자기의 자주성을 옹호하고 실현하기 위한 참다운 혁명의 길에 들어서게 된다.

조선혁명은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를 단결의 중심, 령도의 중심에 높이 모심으로써 비로소 인민대중의 자주위업을 위한 참다운 길을 걸을수 있었으며 백두산천출위인들을 대를 이어 혁명의 최고수위에 높이 모심으로써 승리와 영광을 떨치며 주체의 한길로 꿋꿋이 전진해나갈수 있게 되였다.

주체의 혁명관에 의하여 혁명의 본질이 과학적으로 밝혀짐으로써 혁명을 그 주인인 인민대중을 기본으로 하여 리해할수 있게 되였으며 인민대중으로 하여금 혁명에 대한 옳바른 자세와 립장을 가지고 혁명투쟁에 적극 떨쳐나설수 있게 하는 위력한 사상리론적지침이 마련되게 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