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곡리돌관무덤

황해남도 연안군 장곡리에서 드러난 청동기시대의 무덤. 이 무덤은 두께 3㎝정도의 긴 판돌을 동, 서 량쪽에 세우고 그안의 량쪽 끝부분에 작은 판돌을 세워 《ㅍ》자형으로 조립하였다. 무덤의 길이는 128㎝, 너비 45㎝이다. 바닥에도 판돌을 깔았고 뚜껑돌은 관보다 약간 넓게 만들어 덮었다. 이 무덤의 변두리에는 사방 14㎝정도로 떨어져 막돌을 진흙과 섞어서 쌓고 돌벽과 막돌사이에는 진흙을 채워넣었다. 돌관의 뚜껑돌우에는 길이 80㎝, 너비 35㎝, 두께 20㎝정도 되는 큰 바위돌 4개를 가지런히 덧놓고 흙을 덮었다. 이처럼 이 돌관무덤의 구조형식은 얼마간 특이한 점을 보여준다. 이 무덤에서는 뿌리나래돌활촉 10개와 돌단검 1개가 나왔다.

CAPTCHA Image
가+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