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식지붕양식

조선식지붕양식은 오랜 력사를 가지고 오늘까지 전해내려오면서 우아하고 아름다운 곡선미로 특징지어지는 전통적인 지붕형성양식이다.

첫 고대국가인 고조선때부터 기와를 이은 여러가지 류형의 고유한 조선식지붕이 있었다. 그것은 고구려벽화, 세나라시기의 건축물, 벽돌에 새긴 건축물의 무늬들을 통하여 확증할수 있다. 세나라시기이후 지붕건축양식이 더욱 세련되고 지붕장식이 발전하였으며 지붕면의 표면재료인 기와의 품질도 더욱 개선되였다.

조선식지붕은 그 모양에 따라 배집지붕, 우진각지붕, 합각지붕, 모지붕, 특수형지붕 등으로 나눈다. 배집지붕은 단순한 형태를 가진 두면경사지붕이고 우진각지붕은 네면경사지붕, 합각지붕은 조선식건물에서 4면경사지붕우에 두면경사지붕이 놓여 하나로 된 지붕이다.

조선식지붕은 기능적, 형성적요구에 따라 그 형태를 다양하게 결합하기도 한다. 지붕구조는 일반적으로 도리, 대공, 대들보, 서까래 등으로 이루어진다.

조선식지붕은 일정한 경사를 가지고있으며 지붕처마는 경쾌한 가벼운 곡선으로 이루어졌다. 배집지붕을 제외한 조선식건축물의 지붕처마는 안우리곡선과 조로곡선으로 이루어진다.

조선식지붕에는 여러가지 장식을 하였다. 룡마루량끝에는 고구려를 비롯한 세나라시기, 후기신라와 발해 때에는 치미로, 고려, 조선봉건왕조시기에는 추두와 룡두로 장식을 하였다. 또한 박공마루아래부분에는 역시 룡기와를 놓아 장식을 하였다. 기와도 장식기와를 많이 썼다. 과거 조선식지붕의 지지구조는 많은 경우 나무로 하고 진흙, 삼화토, 석회 등으로 진새를 치였으며 지붕마루들을 쌓았다면 현대조선식지붕에서는 지지구조를 철근콩크리트부재, 강철트라스 등을 리용하여 보다 오래 견디도록 한다.

선조들이 창조한 우수한 문화전통을 귀중히 여기는 공화국에서는 조선식지붕양식을 살리면서도 보다 현대적이고 민족적미감에 맞는 건축물들을 훌륭히 일떠세우고있다.

CAPTCHA Image
가+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