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과학기술토론회-2017개막

 

우주과학기술토론회-2017이 개막되였다.

조선과학기술총련맹 중앙위원회의 주최로 열린 토론회에는 김일성종합대학, 김책공업종합대학, 국가과학원, 사회과학원, 체신성, 국토환경보호성을 비롯한 여러 단위들이 참가하였다.

이번 토론회는 우리 당과 공화국정부의 평화적우주개발정책에 따라 우주기술을 인민경제 여러 부문에 보급일반화하여 나라의 경제발전과 인민생활향상에 적극 이바지할것을 목적으로 하고있다.

토론회에서는 평화적우주개발이 가지는 의의와 중요성, 인공지구위성의 제작과 조종기술 등 우주정복에서 이룩한 성과와 응용경험들을 비롯한 280여건의 가치있는 론문들이 소개된다.

인공지구위성, 우주재료 및 요소, 기초과학, 응용, 사회과학분과로 나뉘여 진행되는 토론회에서는 《우주환경에 대하여》, 《우주재료에 대하여》, 《우주정복》을 비롯한 강의들과 록화편집물시청도 있게 된다.

개막식이 28일 과학기술전당에서 진행되였다.

조선과학기술총련맹 중앙위원회와 관계부문 일군들, 과학자, 기술자, 교원, 연구사, 박사원생들이 여기에 참가하였다.

개막사를 조선우주협회 위원장 리원철동지가 하였다.

연설자는 험난한 초행길을 헤치시며 나라의 우주과학기술발전의 만년토대를 마련하신 위대한 수령님들의 불멸의 업적을 빛내여가시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의 현명한 령도에 의하여 오늘 우리 나라가 인공지구위성제작 및 발사국의 대렬에 당당히 들어설수 있었다고 강조하였다.

그는 모든 참가자들이 두뇌전, 실력전을 힘있게 벌려 나라의 우주기술을 더욱 발전시킴으로써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의 원대한 우주강국건설구상을 빛나게 실현하는데 적극 이바지할데 대하여 강조하였다. 토론회는 12월 1일까지 진행된다.

주체106(2017)년 12월 29일 《로동신문》

보안문자     
가+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