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은 한생을 빛나게 살아야 한다》

 

 

 

1.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어떻게 사는것이 참다운 인생인가 하는데 대하여 밝혀주시였다.

 

한생에 인류와 력사앞에 가치있는 일을 많이 하는것이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

《30~50년이란 기간은 인류가 걸어온 오랜 력사에 비하여보면 순간에 지나지 않지만 사람은 이 기간에 인류와 력사앞에 가치있는 일을 많이 할수 있습니다.》

사람이 한생에서 사회의 한 성원으로서 일할수 있는 기간은 30년~50년밖에 되지 않는다.

사람이 태여나서 20살전에는 주로 부모들의 보호밑에서 산다고 볼수 있다.

그러나 20살쯤 되면 셈이 들고 세계관의 기초가 서게 되며 이때부터는 사회의 정치적보호밑에서 자립적으로 활동하게 된다.

30~50년이란 기간은 인류가 걸어온 오랜 력사에 비해볼 때 그야말로 순간에 지나지 않지만 사람은 이 기간에 인류와 력사앞에 가치있는 일을 많이 할수 있다.

 

② 하루를 살아도 값있게 사는것이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

《사람은 하루를 살아도 값있게 살아야 합니다.》

오래 산다고 하여 보람찬 삶이 아니고 재산이 많고 안락을 누린다고 하여 행복한 삶이 아니며 높은 직위에 있다고 하여 결코 영예로운 삶으로 되는것은 아니다.

아무리 오래 살고 아무리 풍족하게 잘 산다고 하여도 사회와 집단, 나라와 민족을 위한 길에 아름다운 자욱을 남기지 못한다면 그것은 물거품처럼 사라지는 인생이 되고만다.

참된 삶의 가치는 사회와 집단, 조국과 인민, 당과 혁명을 위하여 한생을 바치는데 있다.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우리 시대의 참된 삶의 가치는 당과 수령의 사상과 뜻을 받들고 성스러운 주체혁명위업에 헌신하는 보람찬 투쟁속에 있다고 교시하시였다.

후회가 없이 떳떳하게 살고 부끄러움이 없이 아름답게 사는것이 우리 시대의 참된 삶이다.

우리 시대의 참된 행복도 당과 수령을 충실하게 받드는 삶에 있다.

행복의 높이는 충실성의 높이이다.

모든 사람들이 우리 시대의 참된 삶과 행복이 어디에 있는가 하는것을 똑바로 알고 당과 운명을 같이하는 길에서 한생을 빛나게 살도록 하여야 한다.

 

2.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한생을 빛내이는데서 나서는 기본요구가 무엇인가 하는데 대하여 밝혀주시였다.

 

① 생의 순간순간을 보람있게 사는것이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

《값있는 한생은 보람찬 삶의 순간순간으로 꽃피고 빛나는것입니다.》

비록 한순간이라도 인생을 헛되이 보낸다면 그것은 다시 살수도 없고 보충할수도 없다.

사람은 되돌아올수 없는 생의 매 순간순간을 보람있게 살아야 하며 혁명의 꽃을 계속 피워야 한다.

생의 출발점에서부터 마지막순간까지 혁명의 꽃을 계속 피워야 후회가 없고 부끄러움이 없는 보람있는 인생으로 될수 있다.

생의 일분일초를 빛나게 이어가며 아름다운 자욱을 남기는 사람이 오늘 우리 당이 바라는 참된 인간이다.

 

② 생의 마감을 값있게 결속하는것이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

《생의 시작이 아름다왔으면 생의 마감도 아름다워야 합니다.》

인생행로에서 생을 어떻게 마치는가 하는것이 매우 중요하다. 물론 사람에게 있어서 생의 시작을 잘하는것이 중요하다. 그러나 생의 시작을 아무리 잘하였다고 하더라도 생의 마감을 값있게 결속하지 못하면 그런 생은 빛날수 없다.

생의 시작이 아름다왔으면 생의 마감도 아름다워야 한다.

혁명의 길에서 아름답게 살다가 생의 마지막 한순간에 탈선하여 흠집을 남기게 되면 그런 사람의 한생은 참으로 불행한 생애로 될것이다.

본의아니게 생의 출발을 잘하지 못하였거나 인생길에 우여곡절이 있었다 하더라도 생을 마칠 때 훌륭한 자욱을 남기면 그런 인생은 빛날수 있다.

생을 아름답게 마치는 사람은 당의 사랑과 추억속에 영생하게 된다.

사람이 생의 마지막을 아름답게 산다는것은 결코 인생말년을 과오없이 그저 무난하게 넘긴다는것이 아니다.

사람이 나이를 많이 먹을수록 육체적으로 로쇠하여지는것은 어쩔수 없다.

생을 아름답게 마치려면 비록 생리적으로는 로쇠하여져도 사상정신적으로는 로쇠하지 말고 패기와 정열에 넘쳐 맡겨진 혁명임무를 더욱 책임적으로 수행하여야 한다.

나이가 많다고 하여 맡겨진 혁명임무를 책임적으로 수행하지 않고 자리지킴이나 하면서 과오없이 그저 무난하게 지내려 하는 사람은 초보적인 량심도 의리도 없는 사람이다.

- 위대한 장군님께서는 로작의 이부분에서 깨끗한 량심과 의리를 가지고 한생을 값있게 산 혁명전사들과 단호한 결단과 의지로 생의 마감을 빛나게 장식한 애국지사들에 대하여 교시하시였다.

• 우리 혁명의 영광스러운 년대기에는 한생을 빛나게 산 사람들이 수없이 많다.

김혁, 김책동지를 비롯하여 우리 수령님의 추억속에 영원히 남아있는 사람들은 모두 한생을 가장 아름답고 훌륭하게 산 수령의 참된 전사들이고 영웅들이였다.

김혁, 김책동지들은 한생을 비록 길지 않게 살았지만 혁명전사가 자기의 수령을 받들어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 하는것을 실천으로 보여주었다.

이들의 생이야말로 우리 당과 인민의 추억속에 살아있는 영원한 삶이다.

김혁, 김책동지들의 한생은 참된 인생, 빛나는 생애의 본보기이다.

• 우리 민족사에는 떳떳하지 못한 지난날과 결별하고 인생전환을 하여 생의 마감을 훌륭히 결속한 애국자들도 적지 않다.

김구, 김규식을 비롯하여 지난날의 인생행로가 복잡한 수많은 사람들이 위대한 수령님의 자애로운 손길아래 인생의 새 출발을 하였으며 애국의 길, 조국통일의 길에서 생을 마쳤다고 하시였다.

 

3.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한생을 빛나게 살려면 어떻게 하여야 하는가에 대하여 밝혀주시였다.

 

① 사리와 공명을 탐내지 말아야 한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시였다.

《사람이 한생을 빛나게 살려면 사리와 공명을 탐내지 말아야 합니다.》

사람이 한생을 빛나게 살기 위해서는 왜 사리와 공명을 탐내지 말아야 하는가.

• 사리와 공명을 추구하는것이 개인리기주의의 표현이기때문이다.

사리와 공명을 탐내게 되면 사회와 집단의 리익보다 개인의 리익을 앞세우고 조국과 민족의 영예보다 개인의 명예를 더 귀중히 여기게 된다. 이런 사람은 사회와 집단을 위하여, 조국과 민족을 위하여 몸바쳐 일할수 없다.

• 사리와 공명이 허위와 아첨을 낳기때문이다.

사리와 공명에는 허위와 아첨이 뒤따르는 법이다.

사람들속에서 나타나는 형식주의, 요령주의, 발라맞추기, 안일해이 같은것도 다 사리와 공명을 추구하는데로부터 나오는것이다.

• 개인의 운명과 리익만을 생각하면서 안일하게 사는 사람은 약한 바람앞에서도 쉽게 흔들리며 조금만 센바람이 불면 넘어지고말기때문이다.

이런 사람들속에서 배신자도 나오고 변절자도 나온다.

 

② 돈과 물건에 현혹되지 말아야 한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시였다.

《사람은 돈과 물건에 현혹되지 말아야 합니다.》

한생을 빛나게 살려면 왜 돈과 물건에 현혹되지 말아야 하는가.

• 사람이 돈에 현혹되고 물욕에 빠지면 사회와 집단도, 조국과 인민도, 당과 혁명도 몰라보게 되기때문이다.

돈과 물건에 대한 탐욕은 사람들을 사상정신적으로 마비시킨다.     

돈에 눈독을 들이고 물욕에 빠진 사람은 혁명을 할수 없다. 재물에 눈이 어두워지게 되면 결국에는 당과 혁명, 조국과 인민을 배신하는 길로 굴러떨어지게 된다.

• 인간의 가치를 돈으로 계산할수 없기때문이다.

인격적가치가 교환가치로 전환된 자본주의사회에서는 돈이 모든것을 좌지우지한다.

자본주의사회에서는 돈만 있으면 대통령자리도 살수 있고 명예도 살수 있고 모든것을 다 살수 있다.

그러나 사회주의사회에서는 사정이 근본적으로 다르다.

사회주의사회에서는 돈이 기본인것이 아니라 사람이 기본이며 사람의 사상이 기본이다.

사람의 가치는 돈과 재부에 의하여 규정되는것이 아니라 그의 사상에 의하여 규정된다.

돈이나 재산은 없다가도 생길수 있고 있다가도 없어질수 있다.

사람이 돈에 맛을 들이면 돈벌레가 되고 돈의 노예로 굴러떨어지게 된다.

사람은 돈의 노예가 되지 말고 인간의 존엄과 가치를 빛내여야 한다.

 

③ 직업에 대한 옳바른 관점을 가져야 한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시였다.

《사람들, 특히 청년들이 직업에 대한 옳바른 관점을 가지도록 하여야 합니다.》

직업에 대한 옳바른 관점을 가진다는것은;

• 사회주의사회에서는 귀한 직업과 천한 직업이 따로 있을수 없다는것을 자각한다는것이다.

사회주의사회에서 근로자들은 누구나 사회적로동의 일정한 분야를 맡아서 일하게 된다.

• 사회주의사회에서 매 근로자들이 종사하는 직업은 사회적인 분공이며 당이 맡겨준 영예로운 초소라는것을 명심한다는것이다.

사회주의사회에서는 누가 어디에서 무슨 일을 하든지 그것은 자기자신뿐아니라 사회와 집단을 위한것으로 된다.

직업의 귀천을 가리는것은 낡은 사상의 표현이며 직업을 가리는 사람은 사회와 집단을 위하여 헌신적으로 일할수 없다.

삶의 가치와 행복은 어디에서 무슨 일을 하는가 하는데 있는것이 아니라 사회와 집단을 위하여 어떻게 일하는가 하는데 있다.

누가 보건말건 당이 맡겨준 혁명초소에서 자기의 지혜와 정력을 다 바쳐 성실하게 일하는 사람만이 생을 빛나게 사는 사람이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불후의 고전적로작 《사람은 한생을 빛나게 살아야 한다》는 사람들로 하여금 옳바른 인생관을 가지고 조국과 인민을 위하여 생의 마지막순간까지 삶의 매 순간순간을 보람있고 값있게 살도록 교양하는데서 매우 중요한 의의를 가지는 력사적로작이다.

우리는 위대한 장군님의 이 로작에  담겨진 인생관에 관한 심오한 진리를 깊이 학습하여 조국의 통일과 민족의 부강번영을 위한 성스러운 민족사적위업수행에 자기의 모든것을 다 바쳐나가야 할것이다.

내리적재 하시겠습니까?내리적재
보안문자